>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순군, 청명‧한식일 대비 산불예방 총력 대응
 
화순뉴스 편집국 기사입력  2020/03/31 [10:26]
 
▲     ©화순뉴스 편집국

화순군(군수 구충곤)44일 청명, 45일 한식과 식목일 등 산불 취약 시기를 맞아 본격적인 산불 예방 체제에 돌입한다.

 

청명한식은 농사 준비 시기와 겹치고 주말 동안 성묘와 식목 활동을 위해 산을 찾는 사람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봄철 건조한 날씨와 강한 바람으로 인해 대형 산불 발생 위험성이 가장 높은 시기이다.

 

군은 이에 대비해 지역 통행량이 많은 터널 37곳에 산불조심 현수막을 내걸고, 26200세대주에게 산불조심 안내문을 발송했다.

 

산불 발생 위험이 많은 주말과 선거일(415)에는 산림산업과 전 직원이 비상근무조를 편성해 산불 취약지를 집중 점검단속할 방침이다.

 

군은 산불예방 특별대책에 따라 현장중심의 예방 활동에 전 행정력을 총동원할 예정이다.

 

본청과 13개 읍면에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설치·운영하고, 봄철 산불 전문예방 진화대원 119명이 오전과 오후에 이동순찰을 하며 밀착 감시한다.

 

군은 지난해 산불의 가장 큰 원인이었던 산림 인접지에서의 논밭두렁, 생활쓰레기, 농산 부산물 등 불법소각 단속을 강화하고 있다.

 

올해 산림 인접지역에서 불을 피운 현장을 40건 이상이 적발해 위반자에게 5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했다.

 

유명기 산림산업과장은 사소한 부주의로 시작된 작은 불씨라도 대형 산불이 될 수 있다코로나19 사태로 모두가 힘든 상황에 산불이 발생하지 않도록 군민들의 각별한 주의와 관심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3/31 [10:26]  최종편집: ⓒ 화순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