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더불어민주당 나주화순지역위원회 수해 피해현장 복구 자원봉사 나서
 
화순뉴스 편집국 기사입력  2020/08/10 [14:45]
 
▲     © 화순뉴스 편집국

더불어민주당 나주화순지역위원회(위원장 신정훈)가 집중폭우로 큰 수해를 입은 지역 현장을 찾아 수해복구에 두 팔을 걷어붙였다.

    

위원회는 10일 기습적인 폭우로 피해를 입은 나주시 다시면 죽산리 산두마을 현장을 찾아 수해복구를 위한 자원봉사 활동을 펼치며 구슬땀을 흘렸다.

    

신정훈 국회의원을 비롯한 더불어민주당 40여명의 당원들은 비가 내리는 가운데 수해 복구 봉사활동을 위해 아침 일찍 현장을 찾았다.

    

당원들은 연일 계속되는 폭우로 침수피해를 입은 농가에서 흙탕물에 오염된 가재도구 등을 정리하며 주민들의 빠른 일상 복귀를 도왔다.

    

이날 신정훈 의원은 수해 피해로 생계가 막막한 이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지원책 마련과 빠른 수해 복구를 위한 지원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신정훈 의원은 "수해 피해로 상심이 큰 지역주민들에게 미력하나마 힘을 보태고자 복구활동에 참여하게 됐다""신속한 복구지원을 위한 재난지역 지정과 농작물피해 지원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8/10 [14:45]  최종편집: ⓒ 화순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